[신차]기아차, 더 뉴 K5 하이브리드 출시..연비 18.0km/L

기아자동차가 15일 스타일과 안전성, 편의성을 강화한 더 뉴 K5 하이브리드를 출시하고 본격적인 판매에 돌입했다.

더 뉴 K5 하이브리드는 18.0km/L 연비와 안전사양인 고속도로 주행보조 시스템(HDA)이 추가되며 배터리 평생보증 서비스 등의 강화된 상품성이 특징이다.

더 뉴 K5 하이브리드의 복합연비는 18.0km/L(16인치 타이어 기준)로 기존 모델(17.5km/L) 대비 연비가 소폭 상승했다. 특히, 리튬 이온 폴리머 배터리 용량을 기존 1.62kWh에서 1.76kWh로 8.6% 늘려 연료 소비 없이 전기로만 운행이 가능한 전기차(EV) 모드를 개선해 효율성을 높였다.

더 뉴 K5 하이브리드에는 기존 더 뉴 K5의 디자인 요소가 적용됐다. 전면에는 가로형의 LED 안개등, 입체적인 범퍼 디자인, 새로운 패턴의 프로젝션 헤드램프, 후면에는  LED 리어콤비램프가 적용됐다. 측면부는 공기저항을 최소화한 하이브리드 전용 휠, 친환경차 전용 엠블럼(ECO-hybrid)이 달렸다. 실내는 조절 가능한 무드조명과 크롬 재질 적용을 늘린 시동 버튼, 스티어링 휠, 클러스터 등이 사용됐다.

더 뉴 K5 하이브리드는 고속도로 주행보조(Highway Driving Assist)를 사용할 수 있다.  어드밴스드 스마트 크루즈 컨트롤(Advanced Smart Cruise Control), 차로 이탈방지 보조(Lane Keeping Assist), 내비게이션 정보가 융합돼 고속도로에서 반자율주행을 가능하게 한다.

또한 주행 특성에 따라 운전자에 맞는 최적의 주행환경을 제공하는 주행모드 통합제어 시스템, 운전석/동승석 어드밴스드 에어백, 주행 중 후방 영상 디스플레이(Driving Rear view Monitoring) 등으로 안전성을 강화했다.

더 뉴 K5 하이브리드에는 카카오 인공지능 플랫폼 카카오 I의 음성인식을 활용한 음성인식 기술이 적용돼 내비게이션의 검색 편의성 및 정확도를 대폭 높였다. 여기에 미국 오디오 브랜드인 크렐 사운드 시스템을 장착했으며,  UVO 3.0의 무료 이용 기간을 기존 2년에서 5년으로 늘려 고객 편의성을 높였다.

기아차 관계자는 “더 뉴 K5 하이브리드는 스타일리쉬한 디자인뿐만 아니라 안전성, 편의성을 더한 스포티 하이브리드 세단”이라며, “경제적이면서도 고급스러운 중형세단을 찾는 고객이라면 상품성이 향상된 더 뉴 K5 하이브리드가 만족스러운 선택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더 뉴 K5 하이브리드의 판매가격은 하이브리드 차량에 대한 정부보조금을 지원받으면 프레스티지 2,890만원, 노블레스 3,095만원, 노블레스 스페셜 3,355만원이다.

더 뉴 K5 하이브리드
전장 4855mm
전폭 1860mm
전고 1465mm
축거 2805mm
출력 156마력(엔진), 51마력(전기모터), 합산 207마력
토크 19.3kg.m(엔진), 20.9kg.m(전기모터), 합산 40.2kg.m
연비 18.0km/L(16인치), 17.2km/L(17인치)
가격 2890만~3355만원

남현수 에디터 carguy@carguy.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