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르세데스-벤츠, 부분변경 거친 E클래스 출시...6450만원부터
메르세데스-벤츠, 부분변경 거친 E클래스 출시...6450만원부터
  • 김선엽 에디터
  • 승인 2020.10.13 10: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벤츠가 프리미엄 이그제큐티브 세단의 강자 ‘더 뉴 메르세데스-벤츠 E-클래스(The new Mercedes-Benz E-Class)’의 10세대 부분 변경 모델을 자사 유튜브 채널을 통해 국내 공식 출시한다고 13일 밝혔다.


더 뉴 E-클래스의 핵심은 다이내믹해진 외관과 다양한 첨단 기능의 조화, 편안해진 실내, 강력한 파워트레인, 진화된 첨단 주행 보조 시스템과 업그레이드된 안전 및 편의 사양이다.


E-클래스는 1947년 출시 이후 전 세계적으로 1,400만 대가 판매되며, 프리미엄 세그먼트 리더로서 입지를 구축하고 있다. 더 뉴 E-클래스는 2016년 출시된 10세대 E-클래스의 부분 변경 모델로 지난 3월 디지털 월드 프리미어 행사에서 공개됐다.


더 뉴 E-클래스는 럭셔리 세단이라는 명성에 걸맞게, 그 동안 E-클래스가 국내 수입차 시장에서 쌓아온 기록들을 이어갈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10세대 E-클래스는 출시 3년만인 지난해 7월 수입차 최초로 단일 모델 10만대 판매라는 신기록을 달성했으며, 올해도 상반기 전체 수입차 판매량 1위로 베스트-셀링 모델 자리를 지키고 있다.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 제품 & 마케팅 부문 총괄 부사장 마크 레인(Mark Raine)은 “10세대에 걸친 오랜 역사와 풍성한 헤리티지를 가진 E-클래스는 메르세데스-벤츠의 자랑스러운 유산이다. E-클래스는 그 자체로 혁신과, 기술, 편안함과 안전성, 디자인과 럭셔리 그리고 범접할 수 없는 장인정신을 의미한다.”며 “첨단 기술과 디지털화로 더욱 진화된 더 뉴 E-클래스는 ‘새로운 형태의 럭셔리(new form of luxury)’를 정의하며 수준 높은 국내 고객들이 선택하는 럭셔리 세단이 될 것이라 자신한다.”고 말했다.


'더 뉴 E클래스' 판매 가격은 트림별로 더 뉴 E 250 아방가르드 6450만원, 더 뉴 E 250 익스클루시브 6890만원, 더 뉴 E 220 d 4MATIC 익스클루시브 7550만원, 더 뉴 E 220 d 4MATIC AMG 라인 7790만원, 더 뉴 E 300 e 4MATIC 익스클루시브 8390만원, 더 뉴 E 350 4MATIC 아방가르드 8480만원, 더 뉴 E 350 4MATIC AMG 라인 8880만원, 더 뉴 E 450 4MATIC 익스클루시브 1억470만원, 더 뉴 메르세데스-AMG E 53 4MATIC+ 1억1940만원이다.


한편, 벤츠는 더 뉴 E-클래스 출시에 맞춰 E-클래스의 풍부한 헤리티지와 더 뉴 E-클래스의 첨단 기술을 만나볼 수 있는 체험 공간 ‘더 하우스 오브 E(The House of E)’를 금일부터 11월 3일까지 22일간 운영한다. 서울 강남구 신사동에 위치한 더 하우스 오브 E는 예약 사이트 (https://booking.naver.com/booking/12/bizes/420369)에서 사전 예약 후 방문할 수 있다.

 

김선엽 에디터 carguy@carguy.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