엄청난 덩치 테슬라 기가프레스..차체 한방에 찍어낸다
엄청난 덩치 테슬라 기가프레스..차체 한방에 찍어낸다
  • 최경헌 에디터
  • 승인 2020.11.12 09: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근 업로드된 한 영상은 IDRA사의 기가프레스 조립 과정을 보여주고 있다. [teslarati]
거대한 크기로 압도하는 기가프레스 조립 과정[teslarati]

테슬라가 전기차 차체를 찍어내는 엄청난 용량의 기가프레스 영상을 업로드,화제다.

최근 업로드된 한 영상은 IDRA사의 기가프레스 조립 과정을 보여준다. 기가프레스는 테슬라가 모델 Y 공정과정에 도입한 장비이다. 

하나의 덩어리 철판을 깎아서 차체 기본 뼈대를 생산한다. 이 영상은 기가프레스가 얼마나 거대한 크기인지를 실감하게 한다. 일론 머스크는 “기가프레스는 작은 집 한 채 만한 크기”라고 언급했다. 

지금까지 두 대의 기가프레스가 프리몬트 공장에서 가동 중이다. [teslarati]
지금까지 두 대의 기가프레스가 프리몬트 공장에서 가동 중이다. [teslarati]

지금까지 테슬라는 캘리포니아주 프리몬트 공장에서 두 대의 기가프레스를 가동해 왔다. 크기가 너무 거대해 공장 안에 설치하는 게 문제였다. 테슬라는 기가프레스를 먼저 설치한 뒤, 그 주위에 건물을 짓는 방식으로 이 장비를 도입했다. 기가프레스를 개발한 IDRA사는 이후 12건의 주문을 추가로 받았다고 전해진다.

기가프레스는 이름값을 하고 있다. 이 장비는 24대의 인쇄기를 포함, 430톤의 철강 재료를 처리할 수 있다. 가로 20m, 세로 7.5m, 높이 6m 규모다. 테슬라는 현재 기가프레스 3호를 가동 중이다. 현재 베를린 기가팩토리에서도 도입 준비 움직임이 포착되고 있다. 

가로 20m, 세로 7.5m, 높이 6m의 거대한 크기이다. [teslarati]
가로 20m, 세로 7.5m, 높이 6m의 거대한 크기이다. [teslarati]

다른 기가프레스는 상하이 기가팩토리에서도 포착됐다. IDRA사의 것이 아니라 모회사인 LK Machinery가 제작한 장비로 확인됐다. 

일론 머스크는 과거 “모델3 차체는 마치 천 조각을 이어붙인 것 처럼 기존 자동차 생산방식과 다를게 없다"며 "모델Y는 두 개의 커다란 철강 부품을 이어 차체를 완성한다. 올해말 두 개의 철강 덩어리조차 하나로 깎아내 생산하는 방법을 시도할 것”이라고 밝혔다. 

 

최경헌 에디터 carguy@carguy.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