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타이어, 아시아 최대 ‘슈퍼 다이큐 시리즈’ 독점 공급사 선정
한국타이어, 아시아 최대 ‘슈퍼 다이큐 시리즈’ 독점 공급사 선정
  • 김준수 에디터
  • 승인 2020.12.07 09: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슈퍼 다이큐 시리즈 2020 시즌 대회 현장
슈퍼 다이큐 시리즈 2020 시즌 대회 현장

한국타이어가 2021 시즌부터 일본 대표 내구레이스 ‘슈퍼 다이큐 시리즈’에 타이어를 독점 공급하며 공식 후원 파트너로 활약한다고 7일 밝혔다.

슈퍼 다이큐 시리즈는 1991년 시작된 일본의 대표 내구 레이스로, 아시아 지역 단일 대회 중 가장 규모가 큰 내구 GT(Grand Touring) 대회다. 아시아뿐만 아니라 세계적으로도 명성이 높은 전문 드라이버들과 경험 많은 아마추어 드라이버들이 각기 가진 최상의 기량을 뽐내며 레이싱을 펼쳐, 글로벌 모터스포츠 팬들의 이목이 집중되는 대회로 알려져 있다.

슈퍼 다이큐 시리즈의 특징 중 하나는 레이스에 경주차와 일반 양산차를 튜닝한 경주차가 공존한다는 점이다. 최고 클래스인 ST-X 클래스를 비롯해 ST-TCR와 ST-Z 클래스, ST-1 클래스부터 ST-5 클래스까지 총 8개 클래스에 아우디, 포르쉐, 페라리, 람보르기니 등 글로벌 프리미엄 완성차 브랜드의 다양한 차종이 출전해 매 시즌 일본 전역에서 후지 24시간 경기 1회를 포함 총 6라운드의 경기를 치르고 있다.

현재는 피렐리가 공식 타이어 공급사로서 대회에 참가하는 모든 차량에 레이싱 타이어를 공급하고 있다. 올해 9월 시작된 2020 시즌 대회는 내년 1월까지 이어질 예정이며, 한국타이어는 대회가 30주년을 맞이하는 2021 시즌부터 공식 후원사이자 타이어 독점 공급사로 활동한다. 약 60 여 대의 경기 참가 차량에 내구성과 주행성능을 모두 겸비한 레이싱 타이어를 공급하며 글로벌 최상위 기술력과 프리미엄 브랜드 가치를 다시 한번 입증할 계획이다.

한편, 한국타이어는 전 세계 약 50여 개의 글로벌 모터스포츠 대회에 레이싱 타이어를 공급하거나 참가팀을 후원하며 글로벌 모터스포츠 문화 발전에 앞장서고 있다. 최근에는 세계 최고 권위의 전기차 레이싱 대회 ‘ABB FIA 포뮬러 E 월드 챔피언십’에 3세대 경주차가 도입되는 2022/23 시즌부터 전기차 타이어를 독점 공급할 파트너로 선정되기도 했다.

이외에도 독일 투어링카 마스터즈(DTM; Deutsche Tourenwagen Masters), ‘24시 시리즈’, ‘F3 아메리카’ 등 유수의 글로벌 모터스포츠 대회에 레이싱 타이어를 공급하거나 참가팀을 후원하며 글로벌 Top Tier 기업으로서 세계적인 기술력을 선보이고 있다.

김준수 에디터 carguy@carguy.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