혼다,오프로드 강화한 신형 ‘패스포트 트레일 스포츠’ 공개
혼다,오프로드 강화한 신형 ‘패스포트 트레일 스포츠’ 공개
  • 조희정
  • 승인 2021.10.09 09: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준중형 ‘CR-V’.. 중형 ‘파일럿’ 사이에 라인업

 국내는 물론 전 세계적인 SUV 인기가 지속되는 가운데 혼다자동차가 중형 SUV ‘패스포트’의 가지치기 모델인 ‘패스포트 트레일 스포츠’를 북미 시장에서 지난달 처음 공개했다. 혼다 북미 법인이 중형 SUV '패스포트'에 험로 주행 성능을 강화한 '트레일 스포츠'를 발표한 것이다. 2019년에 나온 지금의 ‘패스포트’는 3세대에 해당한다. 전장 약 4.8m의 중형 SUV이다.

3.5리터 V형 6기통 가솔린 엔진 탑재 프런트 그릴은 ‘패스포트 트레일 스포츠’ 전용 디자인
3.5리터 V형 6기통 가솔린 엔진 탑재
프런트 그릴은 ‘패스포트 트레일 스포츠’ 전용 디자인

 최고 280마력의 출력과 355Nm의 최대 토크를 발휘하는 3.5리터 V형 6기통 가솔린 엔진을 탑재했다. 9단 자동변속기와 맞물려  4륜 구동이다. 

 ‘패스포트’에 새로이 추가된 ‘트레일 스포츠’만을 위해 디자인된, 프런트 그릴과 앞뒤 범퍼, 합성수지로 만든 휠 아치 트림을 장착했다. 알루미늄 휠도 245 / 60R18 타이어에 맞게 디자인되었다.

앞뒤에 있는 ‘패스포트’ 모델명, AWD를 나타내는 배지는 크롬에서 글로스 블랙으로 변경
 AWD를 나타내는 배지는 크롬에서 글로스 블랙으로 변경

 인테리어는 스티어링 휠과 도어 라이닝, 시트 등에 오렌지색 스티치를 넣었다. 앞 좌석 헤드 레스트의 ‘트레일 스포츠’의 로고도 눈에 띈다. 모든 계절에 사용 가능한 고무바닥 매트는 기본으로 제공되며 앰비언트 라이트는 오렌지색 계열의 호박색을 채택했다.

헤드 레스트에 ‘트레일 스포츠’ 로고
헤드 레스트에 ‘트레일 스포츠’ 로고

 ‘i-VTM4 (Intelligent Variable Torque Management)’에 의해 노면 상황에 따라 앞뒤 바퀴에 적절한 토크를 자동 배분한다. 또한 ‘4모드 인텔리전트 트랙션 매니지먼트’를 탑재, 모래, 눈, 진흙, 포장도로 중 하나의 모드를 임의로 선택할 수 있다. ‘패스포트 트레일 스포츠’만의 전용 오프로드 타이어와 서스펜션도 옵션으로 준비할 예정이다.

 운전 지원 패키지인 ‘혼다 센싱 스위트’를 표준 탑재한다. 충돌 완화 브레이크 시스템 (CMBS), 차선 유지 지원 시스템 (LKAS), 차선 이탈 경고 (LDW), 어댑티브 크루즈 컨트롤 (ACC) 등의 기능도 포함되어 있다.

‘i-VTM4 (Intelligent Variable Torque Management)’에 의해 노면 상황 등에 따라 앞뒤 바퀴에 적절한 토크를 자동 배분
‘i-VTM4 (Intelligent Variable Torque Management)’에 의해
노면 상황 등에 따라 앞뒤 바퀴에 적절한 토크를 자동 배분

 신형 ‘패스포트 트레이 스포츠’는 올겨울 북미에서 발매될 예정이다. 가격은 미정이다.

 

조희정 에디터 carguy@carguy.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