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쉐린, '미쉐린가이드 서울 2021' 178개 레스토랑에 코로나 키트 전달
미쉐린, '미쉐린가이드 서울 2021' 178개 레스토랑에 코로나 키트 전달
  • 김준수 에디터
  • 승인 2020.11.30 14: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7TH 도어 전달 현장
7TH 도어 전달 현장

미쉐린이 최근 ‘미쉐린 가이드 서울 2021’에 선정된 178개 모든 레스토랑들에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 예방을 위한 ‘코로나 19 방역 키트’를 전달했다고 30일 밝혔다.

미쉐린은 코로나 19가 지속되는 상황 속에서 레스토랑 매장 내 방역 환경을 강화해 레스토랑 직원들과 방문 고객들의 위생과 안전에 만전을 기하고자 마스크, 손소독제, 손세정제, 소독 티슈, 마스크 스트랩 등이 포함된 방역 키트를 마련했다.

미쉐린 가이드 관계자는 27일 이번 코로나 19 방역 키트를 전달하며 힘든 시기 속에서도 최선의 노력을 다하는 셰프들과 팀원들을 응원하는 감사 메시지와 함께 미쉐린이 한마음으로 어려운 상황을 함께 극복하겠다는 뜻을 전했다.

코로나 19가 장기화 되는 상황 속에서 미쉐린 가이드는 전세계 다이닝 업계 및 지역 사회 상생을 위해 나눔과 소통 활동을 이어나가고 있다. 앞서 지난 5월에는 ‘미쉐린 가이드 서울 2020’의 27개 미쉐린 스타 레스토랑과 함께 특별히 제작한1,500개의 도시락을 서울특별시 코로나 19 전담 의료기관 의료진 및 독거노인들에게 전달한 바 있다.

미쉐린은 최근 5번째 에디션인 ‘미쉐린 가이드 서울 2021’을 발간하며, 한국의 미식 문화를 이끌 레스토랑 셀렉션을 공개했다. 2021년 셀렉션은 2개의 3스타 레스토랑, 7개의 2스타 레스토랑, 23개의 1스타 레스토랑을 비롯해 60개의 빕구르망과 86개 의 플레이트 레스토랑까지 더해져 더욱 풍성하고 다채로운 레스토랑 리스트로 미식가 및 대중들의 눈길을 이끌었다.

김준수 에디터 carguy@carguy.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