타이거 우즈 몰던 GV80 전복..제네시스 안전도 큰 관심
타이거 우즈 몰던 GV80 전복..제네시스 안전도 큰 관심
  • 남현수 에디터
  • 승인 2021.02.24 14: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네시스 GV80
제네시스 GV80

제네시스 GV80이 오늘 글로벌 뉴스의 전파를 크게 탔다. 골프 황제 타이거 우즈가 23일(현지시간) 오전 7시15분경 LA카운티 교외 랜초 팔로스버디스에서 전복 사고를 당했다.사고 당시 탑승 차량이 제네시스 GV80이다.

GV80은 지난해 하반기부터 미국 시장에서 판매를 시작,활발한 마케팅을 펼치고 있다. 타이거 우즈 혼자 타고 있던 차량은 현대자동차의 후원으로 열린 미국프로골프(PGA) ‘제네시스 인비테이셔널 대회’에 참가자에게 제공되는 스폰서 차량이다. 타이거 우즈는 셀러브리티 레슨 행사 촬영을 위해 이동 중에 사고가 난 것으로 알려진다. 제네시스는 대회에 참가한 선수단의 이동과 대회 운영을 위해 G70, G80 G90, GV80 등 135대를 지원하고 있다.

명확한 사고 원인은 밝혀지지 않았다. 현재 알려진 정보에 의하면 타이거 우즈가 과속을 하다가 차량의 통제력을 상실해 중앙선을 넘어 여러 차례 구른 것으로 보인다. 다른 차량과의 충돌은 없는 단독 사고다.

현재 타이거 우즈는 양쪽 다리에 심한 부상을 입고 인근 병원으로 후송돼 응급처치를 받은 것으로 알려진다. 현재 수술 중으로 자세한 정보는 사생활을 이유로 공개하지 않고 있다.

사고의 규모가 크지만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것으로 알려진다. LA경찰의 브리핑에 따르면 차량의 에어백은 정상 작동했으며, 차량 내부의 훼손 정도는 낮다고 밝혔다. 차체 손상에 비해 타이거 우즈의 부상 정도가 낮아 GV80 안전도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GV80 실내 디자인
GV80 실내 디자인

한편, 제네시스 GV80은 국토교통부가 평가한 신차 안전도 평가에서 1등급을 받은 바 있다. 미국 고속도로안전보험협회의 충돌 시험 결과는 아직 나오지 않았다. 10개의 에어백을 비롯해 전방 충돌 경고, 충돌 회피 스티어링, 졸음운전 방지, 차선 이탈 방지 등 첨단 안전 사양이 적용되어 있다. 특히 측면 충돌 시 머리 부상을 막고, 탑승자 간의 2차 충돌을 방지하는 앞좌석 센터 에어백이 최초로 적용됐다.

남현수 에디터 hs.nam@carguy.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