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 프로골퍼 박인비, 유소연, 백규정 선수 브랜드 앰버서더로 2년 연속 선정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 프로골퍼 박인비, 유소연, 백규정 선수 브랜드 앰버서더로 2년 연속 선정
  • 카가이 인턴
  • 승인 2018.03.29 10: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좌측부터 박인비, 유소연, 백규정 선수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대표이사 사장 디미트리스 실라키스)가 지난해에 이어 세 명의 여자 프로골퍼 박인비 선수(30, KB금융그룹), 유소연 선수(28, 메디힐), 백규정 선수(23, SK네트웍스)를 메르세데스-벤츠 브랜드 앰버서더(Mercedes-Benz Brand Ambassador)로 위촉했다.

‘메르세데스-벤츠 브랜드 앰버서더’는 메르세데스-벤츠가 추구하는 브랜드 핵심 가치에 가장 잘 부합하고, 최고를 목표로 각자의 분야에서 최선의 노력을 이어가고 있는 인물을 선정해 활동하는 홍보대사를 일컫는다.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는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세 명의 여자 프로골퍼를 브랜드 앰버서더로 선정했다. 특히, 부상을 딛고 필드로 돌아와 골프 여제로서의 명성을 더욱 확고히 한 박인비 프로는 2016년부터 올해까지 3년 연속 브랜드 앰버서더로 임명되었으며, 2017년 메이저 퀸으로 등극한 유소연 프로와 더불어 KLPGA 투어 복귀 후 높은 관심을 받고 있는 백규정 프로와도 2년째 인연을 맺어오고 있다.

지난해 세 명의 선수는 메르세데스-벤츠의 브랜드 앰버서더로서 메르세데스-벤츠의 스타 로고가 부착된 경기복을 착용하고 경기에 출전하였으며,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의 다양한 이벤트에도 참여했다. 특히, 박인비 선수는 전 세계 메르세데스-벤츠 고객이 교류할 수 있는 국제 아마추어 골프 대회인 ‘메르세데스트로피(MercedesTrophy)’의 국내 본선에 참여해 원포인트 레슨을 진행한 바 있다. 올해도 세 명의 선수는 경기복에 메르세데스-벤츠의 스타 로고를 달고 경기에 출전함은 물론,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가 전개하는 다채로운 브랜드 활동에도 참여할 예정이다.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 실라키스 대표이사 사장은 “메르세데스-벤츠는 ‘최고가 아니면 만들지 않는다(The Best of Nothing)’라는 철학을 바탕으로 최고의 제품과 서비스를 제공해왔으며, 올해도 최고를 목표로 최선의 노력을 이어가고 있는 박인비, 유소연, 백규정 선수와 브랜드 앰버서더로 특별한 동행을 이어감으로써 브랜드 핵심 가치를 다각적으로 실현해 나갈 예정”이라며 기대감을 드러냈다.

한편,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는 여성 프로골퍼의 브랜드 앰버서더 선정 외에도 메르세데스-벤츠의 여성 고객 맞춤형 글로벌 캠페인 쉬즈 메르세데스(She’s Mercedes) 등과 같은 브랜드 활동을 적극적으로 전개하고 있으며, 앞으로도 여성 중심의 프로그램을 지속적으로
강화해 나갈 예정이다. 박인비 프로는 쉬즈 메르세데스를 통해 국내 여성들에게 자신의 삶과 비전, 경험 등을 공유한 바 있다.


방대연 에디터 carguy@carguy.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