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이슈]홍치,대형 세단 H9 공개..아우디 A6L 보다 우위
[중국이슈]홍치,대형 세단 H9 공개..아우디 A6L 보다 우위
  • 최혜인 에디터
  • 승인 2020.01.18 08:00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홍치(红旗) H9의 얼굴, 거대한 라디에이터...U자형
홍치(红旗) H9의 얼굴, 거대한 라디에이터...U자형 디자인

중국 주석 전용차를 만드는 홍치자동차(红旗汽车)는 이달 초 럭셔리 세단 H9을 발표했다. 베이징 인민대회당(人民大会堂)에서 열린 컨퍼런스에서다. 홍치차는 중국 3대 자동차 그룹인 일기자동차그룹(FAW)의 럭셔리 브랜드다. 

홍치(红旗)H9, 투톤의 색상이 인상 깊다
홍치(红旗)H9, 투톤의 색상이 인상 깊다

홍치 H시리즈의 3세대인 H9는 전체적으로 U-CONCEPT 카 디자인 요소를 살렸다. 전면은 최신 디자인 스타일을 채택했다. 홍치는 처음으로 차체에 투톤 컬러를 입혔다. 방패 모양의 커다란 라디에이터 그릴은 폭포형 크롬 도금 미들 네트와 조화를 이룬다. 그릴 중앙에는 새로운 홍치의 엠블럼 격인 빨간 장식 스트립으로 치장했다. 브랜드 아이덴티티를 살림과 동시에 품위 있고 세련된 분위기를 자아낸다. 양쪽 LED헤드 라이트 모양은 좁고 날카롭다. 아래쪽 U자형 통풍구가 양쪽 안개등에 연결돼 전면이 넓어 보인다. 이날 행사에서 중국 미디어는 "H9이 아우디 A6L(중국형 리무진)보다 디자인과 소재에서 한층 더 좋아 보인다"는 평가를 내놨다. 

공식 석상에 모습을 드러낸 홍치H9, 잘록한 허리라인
공식 석상에 모습을 드러낸 홍치H9. 잘록한 허리라인과 웅장한 뒷모습

측면의 선은 홍치 H시리즈의 고유한 인상을 깨뜨릴 만큼 신선한 분위기를 준다. 두 가지 색상의 차체를 조합해 보수적인 이미지를 확 바꿔놓았다. 회장님 전용차 느낌이지만 측면은 스포티한 스타일이다. 특히 허리 라인이 잘록하다. 패스트백 스타일이지만 차고가 높아 뒷공간도 확보하면서 쿠페의 느낌을 살렸다.

후면부는 전체적으로 둥글며 비교적 단순하다. 양측 테일 램프는 수직으로 배열하고 관통식 크롬 장식으로 연결했다. 테일 램프는 이어지게 설계하여 특유의 천안문 모양을 나타낸다.

홍치H9의 고급스러운 스티어링 휠
홍치H9의 고급스러운 스티어링 휠

차의 내부는 화려하다. 분홍,보라빛이 도는 마젠타 주요 색상으로 디자인하고, 원목, 옻칠을 한 장식으로 포인트를 줬다.

구성은 홍치 패밀리룩을 따랐다. 기존 HS5나 HS7의 깔끔한 레이아웃 계통을 이어나갔다. 센터페시아가 좌우대칭을 이뤄 스타일리시하다. 중앙 컨트롤에 큰 사이즈의 스크린과 풀 액정 계기판을 배치해 시원스러운 느낌을 준다. 노브와 버튼은 기존 양식을 그대로 사용해 편리성을 갖췄다. 스티어링 휠에는 크롬 도금을 하고, 멀티미디어 제어 버튼을 뒤쪽에 달았다. 또 핸들 중앙에는 최신 브랜드 로고로 새겨 화려함을 더했다. 스티어링 휠, 조수석 센터페시아 등 내부를 좋은 질감의 가죽으로 덮었다. 새롭게 디자인된 전자식 기어봉, 12인치 HUD 디스플레이에서는 후방 시야를 확인할 수 있어 편리하다.

마사지 기능, '무중력'시트 등 실용적인 구성을 갖춘 홍치H9의 뒷자석
마사지 기능, '무중력'시트 등 실용적인 구성을 갖춘 홍치H9의 뒷자석

홍치H9의 전장은 5200mm, 휠베이스는 3100mm으로 대형 세단이다. 파워트레인은 4기통 2.0T, 6기통 3.0T 터보 가솔린을 달았다.최대 출력은 각각 338마력, 365마력에 최대 토크는 38.7kg.m, 40.8kg.m이다. 8단 DCT 변속기를 사용하고, 제로백은 8초 미만이다. 세로 엔진을 기반으로 하는 리어 드라이브 섀시를 사용하면서 후륜에는 에어서스펜션을 적용했다. L2.5 레벨 반자율주행 홍치스마일1.0 지능형 차량시스템을 장착했다. 4인승으로  뒤에 2개의 독립형 좌석은 등받이의 각도를 조절할 수 있을 뿐 아니라 온열, 마사지 기능을 갖춘 무중력 시트를 장착했다. 이외에 객실 노이즈 캔슬링 시스템과방향제를 내뿜는 전자장비를 달았다. 

이어진 테일램프, 홍치H9의 뒷모습
관통형 테일램프를 단 웅장한 홍치H9의 뒷모습

홍치H9는 2020년 4월 열리는 베이징모터쇼에서 가격표를 발표하고 하반기 고객 인도를 시작한다. 예상 가격대는 4천만~5천만원이다.

한편 홍치차는 컨퍼런스 행사에서 지난해 판매대수가 전년 대비 200% 이상 증가한 10만166대를 넘어섰다고 발표했다. 아울러 2022년 20만대, 2025년에는 60만대 이상 판매를 목표로 정했다. 2030년에는 100만대를 넘긴다는 계획이다. 홍치는 2025년까지 L/S/H/Q를 포함한 4개의 시리즈를 포함, 총 21개의 신제품을 출시한다. 앞으로 AI기술을 기반으로 차량 커넥티드 네트워킹 분야의 연구 개발을 강화하고, 창춘, 베이징, 난징, 상하이, 뮌헨 및 미국 실리콘밸리에 연구소를 개설해 디자인과 AI를 개발한다.

최혜인 에디터 carguy@carguy.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laminus 2020-01-26 21:52:48
g90보다 좋아 보이는데 4~5천만원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