케이카, 소비자 43% 품질보증 가입 “3년·4만km 이상 압도적”
케이카, 소비자 43% 품질보증 가입 “3년·4만km 이상 압도적”
  • 최민우 에디터
  • 승인 2020.02.20 10: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고차 구매 후 예상치 못한 고장으로 수리비 폭탄을 피하기 위해 ‘품질 보증 서비스’를 이용하는 소비자들이 늘고 있다.

 

국내 최대 직영 중고차 기업 K Car(케이카)는 품질 보증 연장 서비스 ‘케이카 워런티(KW)’ 이용 현황 분석 결과, 2019년 케이카 중고차 구매 고객 중 ‘케이카 워런티’에 가입한 고객은 43%로 전년 가입률 38% 대비 5%p 상승했다고 20일 밝혔다.

 

이는 2010년 서비스 출범 당시 가입 비중인 10%보다 4배 이상 증가한 결과다. 최근 3년간 서비스 가입률 역시 40% 내외를 유지고 있어 케이카의 중고차 품질 보증 연장 서비스가 소비자의 안정적인 신뢰를 얻고 있음을 확인할 수 있다.

 

보증 기간 기준 상품별로는 180일(6개월) ‘KW6’ 상품 가입률이 75.4%로 가장 높았다. 이어 365일(12개월) ‘KW12’는 18.5%, 90일(3개월) ‘KW3’는 6%로 나타났다.

 

2019년 ‘케이카 워런티(KW)’ 보증 기간별 가입 비중

보증기간

비율(%)

KW3 - 90일(3개월)

6

KW6 - 180일(6개월)

75.4

KW12 - 365일(12개월)

18.5

(기간: 2019년)

 

서비스 가입자의 연령대별 비중을 살펴보면 30대가 36.9%로 가장 많았다. 다음으로 40대가 25.6%, 20대 17.0%, 50대 14.4%, 60대 이상은 6.1%로 나타나 중고차도 꼼꼼히 따져보며 합리적인 소비를 추구하는 3040세대의 니즈가 큰 것으로 나타났다.

 

2019년 ‘케이카 워런티(KW)’ 연령별 가입 고객

 연령

비율(%)

20

17.0

30

36.9

40

25.6

50

14.4

60대 이상

6.1

(기간: 2019년)

 

케이카 워런티 가입 여부는 구입 차량의 연식과 주행거리에 따라 달랐다. 통상적인 신차 보증 기간인 출시 후 3~5년에 해당되는 연식보다 오래된 연식의 차량의 가입 비중이 50% 이상으로 나타났다. 출고 후 2년 내인 차량의 케이카 워런티 가입률은 20% 내외였지만 3년째인 2016년식 차량의 가입률이 45%, 2015년식은 52% 등으로 출고 3년 이상의 차량부터 가입률이 크게 높아졌다. 제조사 자체 보증을 받지 못하는 대신 중고차 판매사의 품질 보증 서비스를 통해 혜택을 받고자 하는 심리가 작용한 것으로 보인다.

 

주행거리 역시 짧은 차량보다는 4만 킬로미터 이상의 비교적 긴 차량에 대해 가입하는 경향을 보였다. 주행거리 6만부터 10만 킬로미터 미만 차량의 케이카 워런티 가입률은 50% 내외였고, 14만 킬로미터 이상의 노후 차량부터는 40% 이하를 밑돌았다.

 

2019년 ‘케이카 워런티(KW)’ 연식·주행거리별 가입 비중

연식

비율(%)

 

주행거리

비율(%)

2019

9.2

 

2만 미만

24.9

2018

14.9

 

4만 미만

42.0

2017

23.1

 

6만 미만

51.0

2016

45.0

 

8만 미만

51.7

2015

52.0

 

10만 미만

49.2

2014

55.8

 

12만 미만

45.0

2013

57.3

 

14만 미만

38.2

2012

56.5

 

16만 미만

30.0

(기간: 2019년)

 

한편, ‘케이카 워런티’는 케이카에서 구매한 직영차의 A/S를 최대 365일까지 보증해주는 품질 보증 연장 서비스다. 침수여부, 주행거리, 엔진, 미션, 일반부품까지 폭넓게 보증해주며 전국 170여개의 오토오아시스 제휴 지점에서 정비 및 수리를 받을 수 있다. 케이카 워런티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정인국 K카 대표이사는 “차별화된 품질 보증 서비스 케이카 워런티를 통해 중고차 구매 후 고장 수리비에 대한 부담을 대폭 줄여 소비자 호응이 매우 높다”며 “중고차도 안심하고 살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앞으로도 다양한 서비스를 선보일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K Car(케이카)는 2018년 한앤컴퍼니 인수 후 같은 해 10월 새로운 이름으로 출범한 국내 최대 직영 중고차 기업으로, 20년간 쌓아온 노하우를 바탕으로 전국의 직영점 및 홈페이지에서 까다로운 진단과 매입을 통해 믿을 수 있는 직영 중고차를 판매하고 있다. 업계 최초로 도입한 3D 라이브 뷰 서비스를 비롯해 온라인으로 내 차를 손쉽게 사고 팔 수 있는 ‘홈서비스’, 구매 후 3일내 차량을 반납할 수 있는 ‘3일 환불제’ 등 혁신적인 중고차 구매환경을 제시하며 시장을 선도해 나가고 있다.

 

최민우 에디터 carguy@carguy.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